밀어내기가 절실한 시점

2010. 8. 10. 12:57 Tags »

딱히 할 말도,  적을 것도 마땅치 않지만 사진을 밀어내고 싶어서 괜히 한 번 눌러 본 글쓰기 버튼. 
대책없는 볼질로 밀어내기 한점 준 투수들이 과연 이런 기분이구나..

'일상사잡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변화  (1) 2010.09.01
이사  (0) 2010.08.22
밀어내기가 절실한 시점  (2) 2010.08.10
Ely 나들이 사진  (1) 2010.04.24
가을이 잔다  (3) 2010.04.13
Ely Cathedral  (2) 2010.04.13
  1. hey 2010.08.11 03:34  address  modify / delete  reply

    맨날 비주얼드만 하시는 듯